녹스가 사라진다

배트맨의 마이클 키튼이 느와르 스릴러의 감독과 주연을 맡는다

마이클 키튼이 치매에 걸린 계약 살인마 역을 맡는 느와르 스릴러의 감독과 주연을 맡을 예정이며, 이 영화는 그가 감독한 두 번째 영화입니다.